21일 미니 앨범 'The Table' 공개
타이틀곡 'LOVE ME', 음원, 음반 차트 강세
멤버 백호 프로듀서···JR,민현 작사 참여
그룹 뉴이스트(NU’EST)가 21일 오후 서울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일곱번째 미니 앨범 ‘The Tabl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그룹 뉴이스트(NU’EST)가 21일 오후 서울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일곱번째 미니 앨범 ‘The Tabl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그룹 뉴이스트(JR, Aron, 백호, 민현, 렌)가 7집 미니앨범 타이틀 곡 ’LOVE ME’로 반 년 공백을 깨고 음원, 음반 차트 1위를 달성했다.

뉴이스트는 지난 2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한 미니 7집 ‘The Table(더 테이블)’을 공개했다.

음악적으로 새로운 분야에 대한 도전이 느껴지는 타이틀곡 ‘LOVE ME’는 현재 각종 온라인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중이다. 또한 'LOVE ME' 외에도 앨범 수록곡들까지 좋은 반응을 얻으며 확장된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또한 미니 7집은 기존까지 뉴이스트가 보여준 음악과는 확실한 다르다는 평가를 받으며, 각종 음반 차트에서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 미니 앨범 7집 ‘The Table’은 멤버 백호가 이번 앨범의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또한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멤버 JR과 민현 역시 작사에 이름을 올려 더욱 탄탄한 앨범을 완성시켰다.

소속사 플레디스 측은 이번 앨범에 대해 “뉴이스트는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사랑의 다양한 모습을 담은 앨범인 만큼 듣는 이들을 사랑에 푹 빠지게 만들었으며 사랑 앞에서는 조금 더 솔직해져도 된다는 메시지를 뉴이스트만의 스타일로 직접적이면서도 리드미컬하게 전달한 타이틀곡 ‘LOVE ME’로 새로운 시작의 페이지를 써 내려가고 있다”고 소개했다.

한편 뉴이스트 측은 지난 21일 미니 7집 ‘The Table’을 발매한 데 그치지 않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