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지현♥류현진 부모된다
배지현 임신 "건강 관리 유념 중"
배지현 임신 /사진=인스타그램

배지현 임신 /사진=인스타그램

메이저리거 류현진과 그의 아내 배지현 전 아나운서가 부모가 된다.

11일 배지현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공식입장을 내고 "배지현과 류현진 선수 사이에 새로운 가족이 생겼음을 알려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배지현 아나운서는 현재 건강관리에 유념하고 있으며, 가족과 함께 새로운 생명의 탄생을 즐거운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또 소속사는 "앞서 언론을 통해 언급된 임신 기간에 대해서는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지만, 안정이 필요한 임신 초기인 만큼 구체적으로 말씀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배지현과 류현진은 2년의 교제 끝에 지난해 1월 결혼했다. 이후 이들은 미국 LA에 신혼집을 차렸으며, 현재 배지현은 류현진의 내조에 집중하고 있다.

다음은 코엔스타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지현씨 소속사 코엔스타즈입니다.

배지현 아나운서와 류현진 선수 사이에 새로운 가족이 생겼음을 알려드립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현재 건강관리에 유념하고 있으며, 가족과 함께 새로운 생명의 탄생을 즐거운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습니다.

앞서 언론을 통해 언급된 임신 기간에 대해서는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지만, 안정이 필요한 임신 초기인 만큼 구체적으로 말씀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축하해 주시는 많은 팬 여러분들과 관계자 여러분께 이 자리를 빌어 감사 인사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