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뮤지컬 공연 중 눈 부상
소속사 "심각한 부상 아냐, 스케줄 예정대로 진행"
김수미 눈 부상에도 스케줄 강행…"향후 일정 문제 없어"

배우 김수미(69)가 뮤지컬 공연 중 눈 부상을 당했다.

지난 7일 방송가에 따르면 김수미는 뮤지컬 '친정엄마' 공연 중 세트에 부딪혀 왼쪽 눈 부상을 당했다.

김수미는 현재 왼쪽 눈이 잘 보이지 않는 상대로 병원에서 휴식을 취하라는 지시를 받았다고 알려졌다.

당초 스케줄 조정이 불가피해 보였지만 김수미 측은 "향후 일정은 문제 없다"고 "심각한 수준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김수미는 최근 공연뿐만 아니라 tvN '수미네 반찬'을 비롯해 MBN '최고의 한방',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등 예능, 다음 달 방송할 KBS 2TV 드라마 '99억의 여자', 각종 CF 등 방송가를 종횡무진으로 누비는 중이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