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김소현이 지난 30일 오후 서울 신도림동 라마다서울신도림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 백소연, 연출 김동휘, 강수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정준호 등이 출연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이날 첫 방송은 시청률 5.6%, 7.1%(닐슨코리아 제공, 전국가구 기준)를 기록, 월화드라마 1위에 오르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