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지호·아린 도회적 분위기 화보
기존의 사랑스러움 벗었다
오마이걸 지호 아린 /사진=뷰티쁠 제공

오마이걸 지호 아린 /사진=뷰티쁠 제공

그룹 오마이걸 지호, 아린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한 뷰티 매거진은 지난 30일 기존의 러블리한 소녀의 모습에서 벗어나 시크하고 도회적인 매력을 선보인 오마이걸 지호와 아린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지호와 아린은 모던한 슈트, 시크한 매력의 다양한 레더 룩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다.
오마이걸 지호 아린 /사진=뷰티쁠 제공

오마이걸 지호 아린 /사진=뷰티쁠 제공

기존의 통통 튀는 소녀 감성 오마이걸에게서 볼 수 없었던 의외의 매력이 가미돼 한층 신선하고 독보적인 화보가 완성됐다.

현재 오마이걸은 Mnet 예능프로그램 '퀸덤'에서 활약하며 많은 시청자들로부터 사랑 받고 있다. 이들은 안정적인 보컬과 퍼포먼스로 매회 상위권에 랭크되며 실력을 인정 받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