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PLCC 카드' 고객 대상
인기 차종 할인·캐시백 혜택도
현대카드가 현대자동차와 손잡고 전용 카드로 현대차를 구매하는 고객을 위한 특별 적립·할인 혜택을 내놨다. 현대카드가 지난해부터 현대차와 함께 선보인 ‘현대 모빌리티 카드’ ‘현대 EV카드’ ‘제네시스 카드’ 등 현대차 PLCC(상업자표시전용카드) 고객이 대상이다. 법인 고객은 제외된다.

이 카드로 현대차를 계약하는 고객이면 누구나 현대차 멤버십인 블루멤버십 포인트를 두 배로 적립받는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계약부터 차량 출고 시점까지 최대 5개월간 현대차 PLCC에서 적립된 모든 포인트가 대상이다. 가령 6월에 현대 모빌리티카드로 그랜저를 계약한 고객이 11월에 차를 출고한다면 6~10월 결제액에 따른 블루멤버십 포인트를 매달 두 배로 쌓을 수 있다. 적립된 블루멤버십 포인트는 출고 시점에 차량 구매대금을 결제할 때 현금처럼 쓸 수 있다. 최대 400만 포인트까지 적립 가능하다.

그랜저 싼타페 쏘나타 넥쏘 등 인기 차종 구매 지원 프로모션도 펼친다. 이들 차종을 구매하면서 현대차 PLCC로 1000만원 이상 결제하고 ‘블루 세이브-오토’를 이용하는 고객은 차종별로 최대 50만원 상당의 할인과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블루 세이브-오토는 20~50만 포인트를 먼저 지급받아 차량을 우선 구매한 다음, 카드 이용으로 쌓은 블루멤버십 포인트로 이를 상환하는 제도다.

제네시스의 모든 차종을 구매할 때 최대 200만원의 할인 및 캐시백 혜택을 주는 ‘제네시스 윈백 프로모션’도 있다. 기존 제네시스나 외제차 보유자가 제네시스를 새로 구매하면서 현대차 PLCC로 1000만원 이상 결제하고 블루 세이브-오토를 이용하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두 배 적립 프로그램은 제네시스와 포터, 영업용·상용 차량을 제외한 현대차 승용차 모든 차종에 적용되며 반드시 현대차·캐스퍼 홈페이지에서 따로 신청해야 한다.

빈난새 기자 binthe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