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구재단, 글로벌 테크 스타트업 육성사업 참여기업 모집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5개 과학기술특성화대학 기술 기반 창업기업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해외 진출을 촉진하기 위해 ‘글로벌 테크 스타트업 육성사업’ 참여기업을 오는 15일까지 모집한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광주과학기술원(GIST),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울산과학기술원(UNIST),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등 5개 과학기술특성화대학은 각각 대덕·광주·대구 연구개발특구 및 울산울주 강소특구, 경북포항 강소특구의 기술 핵심기관이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노틸러스인베스트먼트·특허법인 지원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이 프로그램은 글로벌 진출이 유망한 과학기술특성화대학의 기술 창업기업 15개사 내외를 선정해 해외 인증·특허/법률/마케팅/투자유치 등 관련 1:1 멘토링과 단계별 교육을 지원한다.

글로벌 투자자 데모데이 개최, 해외 현지 창업 컨퍼러스 참가 지원 등의 현지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비즈니스 파트너 발굴 및 투자자 미팅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은 “글로벌 테크 스타트업 육성사업을 통해 5개 과학기술특성화대학이 연구개발특구의 글로벌 기술창업 거점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강화해 특구 고유의 공공기술 기반 창업생태계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참가기업 모집 안내문 등 자세한 내용은 특구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