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이 캄보디아 현지 자회사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의 지분 100%를 인수했다.

KB국민은행은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 나머지 지분(30%, 8천999만9천999주) 인수를 위한 대금 납부를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4월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의 지분 70%를 6억300만달러에 사들여 자회사로 편입했고, 이제 100% 지분을 갖게 됐다.

KB국민은행에 따르면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는 캄보디아에 180여개 영업망을 갖췄고, 지난해 기준 시장점유율이 44.6%에 이르는 현지 소액대출금융업계의 1위 금융기관이다.

작년 당기순이익은 1억900만달러로, 2019년보다 5% 늘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프라삭의 상업은행 전환을 통해 업무영역을 확장하고 KB가 가진 핵심역량을 프라삭 고유의 경쟁력에 접목시킬 계획"이라며 "프라삭은 향후 캄보디아 리딩뱅크를 넘어 KB의 동남아 사업 확장 과정에서 전략적 핵심 거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KB국민은행, 캄보디아 소액대출금융사 '프라삭' 지분 100% 인수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