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6월 취업자 수가 4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하지만 증가 폭은 두 달 연속 둔화했다.

14일 통계청은 '6월 고용동향'을 발표하고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63만 7000명이라고 밝혔다.

취업자 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한 지난해 3월(-19만 5000명)부터 1년 내내 감소하다 올해 3월(31만 4000명) 증가세로 전환했다.

취업자 수 증가 폭은 지난 4월 6년 8개월만에 가장 큰 65만 2000명을 기록했다가 5월 61만 9000명, 지난달 58만 2000명으로 둔화하는 양상을 보였다.

실업률은 3.8%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하락했고, 실업자 수는 109만 3000명으로 1년 전보다 13만 6000명 줄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지난해 동월 대비 15만 4000명 줄어든 1633만 9000명으로 집계됐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