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니아, 가정의 달 맞아 '사운드 보라' 보청기 체험 "부모님 보청기, 함께 들어보고 선물하세요"

140년 기술력으로 인정받는 지멘스 보청기의 새 이름 ‘시그니아(Signia)’가 가정의 달을 맞아 어버이날 효도 선물로 보청기를 고려하는 고객들을 위해 ‘사운드 보라’ 체험을 서비스한다. 사운드 보라는 정상 청력을 가진 사람도 보청기 체험이 가능해 실 사용자뿐만 아니라 보호자도 직접 보청기 소리를 들어볼 수 있다. 사진은 3일 서울 용산구 시그니아 본사에서 모델들이 '사운드 보라' 체험존을 소개하고 있다.

시그니아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