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이천공장 [사진=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사진=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는 28일 1·4분기 실적 발표 후 열린 컨퍼런스콜에서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투자에 대해 "8인치 파운드리에 집중된 계획을 고려 중이다. 당장 12인치나 선단공정의 파운드리 사업 진출을 계획하고 있지는 않다"면서 "8인치 파운드리 사업에 대한 미래 전망을 매우 긍정적으로 보고 있고, 향후 수급상황은 물론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자동차 반도체도 대형 반도체 업체로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8인치를 중심으로 추가적인 파운드리 사업 확장에 대한 다양한 옵션들을 놓고 현재 고민 중"이라며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안은 없다"고 덧붙였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