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젬 한국GM 사장 전날 보령공장 방문
"GM 내 가장 경쟁력 있는 공장" 격려
카허 카젬 한국GM 사장이 지난 21일 충남 보령공장을 방문했다. 사진은 카젬 사장이 임직원들과 함께 보령공장 생산과 품질 검수라인을 살펴보는 모습./ 사진=한국GM

카허 카젬 한국GM 사장이 지난 21일 충남 보령공장을 방문했다. 사진은 카젬 사장이 임직원들과 함께 보령공장 생산과 품질 검수라인을 살펴보는 모습./ 사진=한국GM

한국GM은 자동변속기를 생산하는 충남 보령공장의 생산량이 최근 누적 500만대를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1996년 설립된 한국GM 보령공장은 2007년부터는 GM의 전세계 사업장 중 최초로 하이드로매틱 6단 자동변속기를 생산하는 공장이다. 이 공장은 48개월 연속 무사고를 달성해 GM그룹으로부터 최고 안전 성과 인증 사업장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전날 카젬 카허 한국GM은 보령공장을 방문, 500만대 누적생산 돌파를 임직원들과 함께 축하했다. 또한 그동안 보령 사업장이 보여준 안전 및 품질에 대한 탁월한 성과와 높은 생산성에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

카젬 사장은 "이번에 이뤄 낸 500만대 생산 금자탑은 그 동안 보령 사업장이 지속적으로 보여준 높은 수준의 안전 및 품질, 생산성 그리고 안정적인 노사관계에서 나온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현재 보령 공장은 GM 내 가장 경쟁력있는 변속기 생산 공장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고 밝혔다.

카젬 사장의 이번 방문은 2018년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한 회사의 '경영정상화 약속'에 대한 이행을 재확인하는 차원에서 마련됐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