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든 풀무원식품이 ‘여름철 대세’인 비빔면 시장 공략에 나선다.

풀무원은 8일 비빔면 3종 ‘자연은맛있다 정·백·홍 비빔면’을 출시했다. 정·백·홍 비빔면은 지난해 8월 정·백·홍면을 선보인 지 7개월 만에 내놓은 풀무원의 라면 신제품이다.

정·백·홍 비빔면은 소비자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서로 다른 특색을 살린 제품이다. 정비빔면은 채식주의자를 공략한다. 식물성 원료로 만들었다. 육류 원료를 첨가하지 않고 사과, 배 등 과일 농축액과 고추장을 숙성해 깔끔한 감칠맛을 낸다. 백비빔면은 맵지 않은 매실간장 비빔면이다. 매실, 과일, 채소와 숙성 비법 간장을 조합한 액상스프로 맛을 냈다. 매운 음식을 못 먹는 어린아이가 먹기 좋다.

홍비빔면은 강렬한 매운맛이 특징인 하늘초 물비빔면이다. 베트남 하늘초를 더해 알싸하고 매콤해진 숙성 양념장이 핵심이다. 닐슨데이터에 따르면 여름면 시장은 연간 1400억원 규모다.

풀무원은 정·백·홍 비빔면을 대표 여름면 제품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박종관 기자 pj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