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자 제작 과정에 직접 참여
19일 온라인몰서 사전판매 시작
이특·은혁이 디자인한 '아네모네' 모자 19일 출시

슈퍼주니어의 이특과 은혁이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모자가 19일 출시된다.

럭셔리 헤드웨어 브랜드 아네모네는 이특, 은혁과 협업한 한정판(리미티드 에디션) 모자의 사전 예약 판매를 이날부터 일주일간 SM타운 온라인몰과 아네모네 온라인몰에서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아네모네는 '가장 높은 곳에서 나를 표현하다'라는 콘셉트의 럭셔리 헤드웨어 브랜드다. 스털링 실버, 스와로브스키 등 화려한 소재를 활용해 모자를 만든다. 아네모네가 한정판 협업 제품을 내놓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신제품은 이특과 은혁의 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해 디자인했다. 모자의 소재와 색상, 로고, 문구 등을 이특과 은혁이 직접 선택했다.
이특·은혁이 디자인한 '아네모네' 모자 19일 출시

평소 '나만의 헤드웨어'를 상상했다는 이특의 한정판 모자는 흰색 바탕에 아네모네 로고를 자수로 새겼다. 사파이어 블루 색상의 스와로브스키를 사용해 고급스럽다. 이특은 제작과정에서 "과하지 않고 깔끔한 모자, 간결하면서도 독창적인 모던 스타일의 모자"를 강조했다.

은혁 한정판 모자는 버건디 색상의 코듀로이 소재 모자다. 자필 로고 자수와 로마 숫자 'Ⅳ'를 넣어 개성을 살렸다. 은혁은 "얼굴과 가장 가까이 있기 때문에 나를 잘 보여줄 수 있는 아이템이 모자"라며 "모자를 썼을 때 깊이 들어가는 디자인으로 나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이특·은혁이 디자인한 '아네모네' 모자 19일 출시

이번 한정판 모자의 디자인 참여 과정을 보여주는 인터뷰 영상과 언박싱 영상은 19일 아네모네 홈페이지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 공개한다. 배송은 4주 뒤부터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모자를 구입한 소비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이특과 은혁의 친필 사인 CD를 10명씩 20명에게 준다. 또 친필 사인 모자는 5명씩 10명에게 증정할 예정이다.

박수경 아네모네 대표는 "이번 협업은 아네모네의 독창성과 이특, 은혁의 감성이 만나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