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kg으로 1~2인 가구가 1년 먹을 분량
편의점 CU가 농업회사법인 바로담과 손잡고 된장 담그기 키트'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사진=BGF리테일 제공

편의점 CU가 농업회사법인 바로담과 손잡고 된장 담그기 키트'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사진=BGF리테일 제공

편의점 CU가 농업회사법인 바로담과 손잡고 된장 담그기 키트'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된장 담그기 키트는 국산 메주 가루, 소금, 발효 용기 등 된장을 담글 때 필요한 구성품을 한데 모아 집에서도 간편하게 된장을 만들 수 있도록 기획한 상품이다.

제조 방법은 매우 간단하다. 잘 풀어진 소금물에 메주 가루를 넣고 섞은 뒤 상온(20~25도)에 90일 이상 발효하면 된다. 완성된 된장의 중량은 약 3kg으로 1~2인 가구가 1년 동안 먹을 수 있는 양이다.

이 키트는 다음달 17일까지 CU 멤버십 앱(응용프로그램) '포켓CU'를 통해 1000개 한정 수량으로 예약 판매된다. 가격은 3만9900원이다.

CU가 직접 담가 먹는 된장을 선보이는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집콕족을 중심으로 음식이나 식재료를 직접 만들어 먹는 DIY(do it yourself) 트렌드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CU에서 판매된 DIY 상품 종류는 전년 동기 대비 약 두 배가량 늘었고 매출도 57.5% 증가했다. 특히, 코로나19 대유행이 시작돼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된 지난 4분기 매출이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BGF리테일 가공식품팀 이정현 상품기획자(MD)는 "앞으로도 CU는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상품들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