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이서진·아이유 홍보대사 위촉
앞서 납세자의 날에 모범납세자로 선정
국세청, 이서진·아이유 홍보대사 위촉 /사진=국세청 제공

국세청, 이서진·아이유 홍보대사 위촉 /사진=국세청 제공

배우 이서진,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국세청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국세청은 "제54회 납세자의 날에 모범납세자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연예인 이서진, 아이유를 국세청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이서진은 "납세 의무를 이행했을 뿐인데 모범 납세자로 선정돼 표창도 받고, 국세청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게 돼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세금을 성실하게 내는 것이 저와 모두를 위한 최소한의 기부라고 생각한다. 성실납세의 중요성을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이유 역시 "홍보대사로서 성실납세에 대한 생각을 다시 한 번 바로잡고, 국가와 국민을 위한 성실납부 홍보를 위해 성실히 활동하겠다"고 밝혔다.

국세청은 두 사람이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한 것 외에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한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김현준 국세청장은 "노래와 연기, 예능을 통해 국민에게 희망을 주고 있는 두 분이 성실납세 홍보에 힘써 주시면 자라나는 청소년의 세금에 대한 인식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이서진, 아이유는 국세청 홍보대사로서 성실납세문화 확산을 위한 포스터·공익광고 모델 등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