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대한민국 혁신대상 - 제품혁신상
삼성전자, 제트 싸이클론 장착…미세먼지 완벽 차단

삼성전자 ‘삼성 제트’는 200W의 흡입력을 구현하는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다. 차별화된 미세먼지 배출 차단 시스템을 갖췄다. 청정스테이션은 삼성 제트 전용 먼지 배출 시스템으로, 미세먼지 걱정 없이 청소기의 먼지통을 비울 수 있다.

삼성 제트는 강한 흡입력을 구현하기 위해 한층 강력해진 모터, 배터리, 싸이클론 등을 적용했다. 디지털 인버터 모터는 항공기 날개 모양을 차용해 공기 저항을 최소화했다. 독자 기술인 제트 싸이클론은 27개의 에어홀이 공기를 효율적으로 흐르게 한다.

청소기 안에 흡입된 미세먼지가 배기 바람을 통해 실내로 다시 나오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5중 청정 헤파 시스템을 채택했다. 업계 최대 면적의 고성능 필터를 장착해 눈에 보이지 않는 0.3~10㎛ 크기의 생활 미세먼지와 꽃가루·곰팡이 등 알레르기 유발 물질을 99.999% 차단한다. 배터리 성능도 대폭 개선해 완전 충전 땐 최장 60분 동안 연속으로 사용할 수 있다.

소비자들의 생활 습관을 반영해 한국형 주거 공간과 바닥 청소에 최적화된 다양한 전용 브러시를 제공한다. 물걸레 브러시는 바닥 밀착력이 높고 청소포를 빠르게 회전시켜 찌든때와 부엌 바닥의 기름때를 없앤다. 세척해 여러 번 사용할 수 있는 초극세사 청소포와 일회용 청소포로 구성했다. 새로 장착한 펫 브러시는 고무와 솔이 혼합돼 소파에 붙은 반려동물의 털을 빨아들인다.

삼성전자(사장 김현석·사진)는 기획 단계부터 소비자 심층 조사와 전문가 의견 수렴을 통해 힘을 적게 들이면서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인체공학 디자인을 완성했다. 4단계로 길이 조절이 가능하다. 체감 무게를 낮추고 좌우 방향 전환을 쉽게 해 허리와 손목 부담을 최소화했다. 청정스테이션에는 에어펄스 기술을 적용했다. 먼지통을 끼우기만 하면 내부 공기압 차이를 이용해 미세먼지 날림 없이 간편하게 먼지를 배출할 수 있다.

김정은 기자 likesmi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