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음료·가정간편식·애슬레저룩 잘나가
유니클로

유니클로

어느덧 여름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낮 기온이 올라가자 시원한 음료와 간편식을 찾는 수요가 크게 늘었다. 입맛을 돋우는 매콤새콤한 비빔면부터 청량한 사이다와 먹기 편한 가정간편식(HMR) 등 다양한 제품이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가벼운 운동을 즐기기 위해 애슬레저 옷을 사고 마사지기, 운동기구 등을 홈쇼핑에서 구입하는 사람도 늘고 있다.

매콤새콤한 식음료 ‘인기’

농심 칼빔면

농심 칼빔면

요즘 같은 날씨엔 입맛을 돋우는 음식을 자꾸 찾게 된다. 시원한 음료부터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매콤한 제품까지 다양하다. 대표적인 예가 비빔면과 짜장라면이다. 매콤새콤한 비빔면은 더울수록 인기가 높아진다. 농심은 올해 신제품 ‘칼빔면’을 선보였다. 기존 비빔면보다 두툼한 면발로 식감을 살렸다. 고추장을 기본으로 레몬 등 과일로 새콤달콤한 맛을 더한 것이 소스의 특징이다. 농심은 여기에 김치를 활용해 시원한 맛을 추가했다.

대상안주야

대상안주야

매콤한 안주류를 찾는 수요도 늘었다. 대상 청정원이 선보인 HMR 브랜드 ‘안주야(夜)’는 실온에서 보관이 가능해 젊은 층 사이에서 인기가 많다. 스트레스를 날려주는 매콤한 식품들이 잘 팔린다. ‘통마늘 모듬곱창’ ‘매콤제육오돌뼈’ ‘매콤껍데기’ ‘소양돼지곱창’ ‘통마늘 제육오돌뼈’ ‘통마늘 매콤껍데기’ 등이다.

청량한 탄산음료도 여름철 베스트셀러다. 올해로 70주년을 맞은 롯데칠성음료의 ‘칠성사이다’는 국내 최장수 음료 제품으로 손꼽힌다. 깔끔한 뒷맛을 살리고 칼로리를 낮춘 ‘칠성사이다 로어슈거’도 여성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실용적인 애슬레저 잘 팔려

롯데칠성 칠성사이다

롯데칠성 칠성사이다

가벼운 야외활동이나 홈트레이닝을 즐기는 사람이 많아지자 이와 관련된 소비도 늘고 있다. 좋은 날씨를 만끽하기 위해 강변을 산책하거나 혼자 산행을 떠나는 사람을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다.

가벼운 운동을 할 때 입는 애슬레저는 일상복과 운동복을 겸할 수 있고 외출복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인기다. 유니클로는 실용적인 애슬레저 신제품 ‘울트라 스트레치’ 시리즈와 여름에 입기 좋은 ‘에어리즘’ 신제품을 여럿 선보였다. 신축성이 좋은 울트라 스트레치는 홈트레이닝과 러닝, 조깅 등에 적합한 기능성 소재다.

피부암을 예방하고 기미, 주름 등을 방지할 수 있는 자외선 차단 기능성 의류도 나왔다. 유니클로의 ‘UV 프로텍션 웨어’는 최대 90%까지 자외선을 차단한다. 햇빛이 강렬한 여름철에 입기 좋다.

선물 수요 많은 건강기능식품

소프라움 녹턴 구스다운

소프라움 녹턴 구스다운

가정의 달을 맞아 선물용으로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사람도 많다. 특히 여성 건강에 좋은 ‘정관장 화애락’ 시리즈가 인기를 끌고 있다. 정관장의 ‘화애락 진’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갱년기 여성의 건강에 도움을 주는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6년근 홍삼과 녹용, 당귀, 작약, 여성에게 좋은 석류농축액 등으로 만들었다. 면역력 증진, 혈행 개선, 피로 해소, 기억력 개선, 항산화 등의 기능을 갖췄다. 휴대하기 좋은 알약 형태의 ‘화애락 큐’도 인기 상품이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