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저축은행이 저소득층을 위한 ‘2020 힘찬정기적금’을 7일 출시했다. 기본 금리는 창구 가입 시 연 3.2%, 비대면 가입 시 연 3.3%다.

기초생활수급자, 소년소녀가장 등에게 0.3%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준다. 신규 체크카드 가입, 마케팅 정보 동의, 다자녀 가정 등에 해당하면 0.2%포인트씩의 우대금리를 얹어준다. 최대 연 4%의 이자를 받을 수 있다. IBK저축은행은 이 적금을 2020명에게 선착순으로 팔 예정이다. 월 납입액은 1만원에서 30만원까지다. 가입 기간은 12개월과 24개월 중 선택할 수 있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