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실트론, 장애인 일자리 사업 개시

SK그룹 계열 반도체 웨이퍼 제조업체인 SK실트론(대표 변영삼·사진)은 11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협력해 장애인 일자리 고용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SK실트론은 다음달 자본금 3억원을 출자해 장애인 표준 사업장을 설립하고 장애인을 고용할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