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의 전산망에 이상이 생겨 25일 저녁 한때 고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국민은행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부터 1시간가량 국민은행 전산 지연이 발생해 일부 고객의 체크카드 결제와 이체 등 일부 금융거래가 마비됐다.

현재는 복구돼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의 한 고객은 "거래처 고객과 식사 후 체크카드로 결제하려고 했는데 결제오류가 떴고 콜센터에 문의했지만, 해결이 안 돼 결국 결제를 못 했다"며 "손님을 모시는 자리에서 결제가 안 돼 난감했다"고 말했다.

국민은행은 현재 정확한 장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월급날 각종 거래가 몰리면서 일시적으로 장애가 생긴 것 같다"며 "현재는 모든 거래가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으며 고객들께 불편하게 해 죄송하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laecorp@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