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만에 이그제큐티브 모델 재출시
포르쉐코리아가 신형 파나메라를 선보인다. 사진=포르쉐AG

포르쉐코리아가 신형 파나메라를 선보인다. 사진=포르쉐AG

포르쉐코리아가 25일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

이번에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을 거쳐 출시되는 신형 파나메라는 △파나메라 4 △파나메라 4 이그제큐티브 △파나메라 GTS △파나메라 터보 S 등 4종이다. 특히 긴 축간거리를 가진 이그제큐티브 모델은 2015년 이후 6년 만에 국내 출시됐다.

신형 파나메라 4와 파나메라 4 이그제큐티브는 2.9L V6 바이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36마력, 최대 토크 45.9kg·m의 강력한 엔진 성능을 갖췄다. V8 바이터보 엔진을 탑재한 신형 파나메라 GTS는 기존 모델보다 30마력 증가한 최고출력 490마력, 최대 토크 63.3kg·m을 발휘한다.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실내 모습. 사진=포르쉐AG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실내 모습. 사진=포르쉐AG

신형 파나메라 터보 S는 4L V8 바이터보 엔진으로 최고출력 642마력, 최대 토크 83.7kg·m을 발휘한다. 스포츠 플러스 모드에서 3.1초의 제로백(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 시간)을 지원하며 최고속도는 315km/h에 달한다.

포르쉐는 신형 파나메라의 공기 흡입·배출구를 키워 더욱 강렬한 존재감을 만들었다. 인테리어도 포르쉐의 최신 디자인에 맞춰 고품질 소재를 사용했고 현대적인 인포테인먼트와 커넥티비티 서비스도 제공한다.

신형 파나메라 가격은 △파나메라 4 1억4290만원 △파나메라 4 이그제큐티브 1억5140만원 △파나메라 GTS 2억1130만원 △파나메라 터보 S 2억9410만원이다. 올 상반기 하이브리드 모델도 출시될 예정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