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139만원에 제네시스 G70를 탈 수 있는 차량 구독 서비스가 나왔다.

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는 기존 차량 구독 서비스 ‘제네시스 스펙트럼’의 차종과 가격대를 다양화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월 구독료를 내면 제네시스 라인업 차종을 골라 탈 수 있는 서비스다. 월 189만원으로 G80, GV80, G70를 필요에 따라 월 1회 바꿔 탈 수 있다.

새 서비스는 단일 차종 구독 프로그램이다. G70는 월 139만원, G80는 월 169만원에 이용할 수 있다. 차종 교체 대신 월 구독료를 낮췄다. GV80는 기존과 같은 189만원이다. 그동안 24~72시간 단기 구독만 가능했던 G90도 단일 차종 프로그램으로 월 295만원에 탈 수 있다. 기존처럼 3개월 이상 구독을 약정하면 월 구독료를 할인하고, 프리미엄 방문 세차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존 교체 프로그램 혜택도 강화했다. 3개월 및 6개월 약정 고객을 대상으로 G90 24시간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3개월에 2회씩이다.

제네시스는 GV70 구독 상품도 이달 내놓을 계획이다. GV70와 G70 두 차종을 대상으로 월 1회 교체가 가능한 구독 프로그램도 선보일 예정이다.

구독 서비스는 한 달만 이용하고도 해지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최소 24개월 이상 약정이 필요한 장기 렌트보다 부담이 작다. 장기 렌트 때 부담해야 하는 선납금, 보조금과 주행거리 제한, 중도 해약 위약금 등의 제약도 없다.

김일규 기자 black04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