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코로나19 방역 지원금 5억원 기탁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억원을 기탁한다고 2일 발표했다. 성금은 노인, 장애인, 저소득 가정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 등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경제 활동이 위축돼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을 지원하는 데도 사용된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