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방 주차보조 기본 탑재
-6개월 간 납입금 '0' 할부 프로그램 선봬


기아자동차가 2019년형 봉고Ⅲ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기아차, 2019년형 봉고Ⅲ 출시


기아차에 따르면 새 차는 후방주차보조 시스템을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4WD에 운전석 에어백을 기본 탑재하는 등 편의·안전품목을 강화했다. 화물 수송업무가 많은 봉고 구매자들이 적재화물로 인해 후방시야 확보가 어렵다는 점에 주목, 후방주차보조를 기본화했다. 여기에 화물을 싣고 내리는 데 쉬운 낮은 적재함. 단단한 하체구조와 'ㄷ'자 형태의 고강성 이중 폐단면 프레임, 짧은 최소회전반경, 동급 유일의 LPI 라인업 등을 갖췄다.

새 차의 판매가격은 1t 표준캡 1,530만~1,773만 원, 1t 킹캡 1,540만~1,790만 원, 1t 더블캡 1,669만~1,918만 원, 1t 4WD 표준캡 1,735만~1,919만 원, 1t 4WD 킹캡 1,745만~1,931만 원, 1t 4WD 더블캡 1,874만~2,064만 원, 1t 킹캡 LPI 1,494만~1,597만 원, 1.2t 표준캡 1,903만~2,039만 원, 1.2t 킹캡 1,913만~2,049만 원이다(수동 변속기 기준).

한편. 기아차는 초기 구매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한 '굿 스타트 구매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구매초기 6개월동안 월 납입금을 내지 않는 할부 프로그램이다. 6개월 후 30개월간 4.5% 이자율을 적용한다(개인 또는 개인사업자 대상).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슈퍼레이스 최종전, 역대 최연소 챔프 김종겸
▶ 신형 아반떼 스포츠, 슈퍼레이스에 등장
▶ [하이빔]내연기관을 포기한다는 것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