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스트리아 홀로코스트 생존자 "내달 4일 대선에 극우 후보 찍어선 안돼"

입력 2016-11-29 06:13:22 | 수정 2016-11-29 06:13:22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스트리아에 거주하는 홀로코스트(나치의 유대인 대학살) 생존자가 다음 달 4일(현지시간) 대선에서 극우 후보를 찍지 말자고 호소하는 동영상을 올려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AFP통신이 28일 전했다.

게르트루드 부인으로만 알려진 이 영상 속의 89세 여성은 대선에 출마한 극우정당 자유당 후보 노르베르트 호퍼를 언급하며 1930년대 나치가 부추긴 반유대주의처럼 "(그가 당선되면) 최악의 결과를 낳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호퍼가 당선되면 서구 유럽에서는 처음으로 극우 정당 출신 대통령이 된다.

게르트루트는 16세 때 가족과 함께 아우슈비츠 수용소로 끌려간 뒤 부모와 남동생 2명이 모두 죽고 자신만 살아남았다고 영상에서 말했다.

지난주 제작한 영상에서 이 여성은 "내가 가장 두려운 건 저들이 사람들 마음속에 있는 감정을 자극해 다른 사람들의 명예를 더럽히려고 시도하는 것"이라며 "나는 이런 걸 과거에도 보았기 때문에 지금 마음이 아프고 무섭다"고 호소했다.

그는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국민투표와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당선을 언급하면서 젊은 사람들이 투표에 나서서 호퍼의 상대인 알렉산더 판 데어 벨렌을 지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무소속 후보인 판 데어 벨렌은 녹색당 당수를 지냈고 이민자 집안에서 태어난 전직 교수다. 유화적인 난민 정책을 내걸면서 EU 체제의 중요성을 강조해 유럽의 오바마로 불리고 있다.

게르트루트는 "난민과 이민자들이 오스트리아에서 내전을 촉발할 수도 있다고 말하는 자유당 대표의 얘기를 듣고 등골이 오싹했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기자 sunee@hankyung.com

POLL

샐러리맨·자영업자 연금저축 이중과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203.3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1% 인터코스 -11.86%
SK디앤디 -1.08% 메디톡스 +0.26%
SK가스 0.00% 카카오 -1.42%
호텔신라 -1.55% 오텍 -1.33%
LG전자 -4.43% 로보쓰리 -3.5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롯데칠성 -8.04%
한국항공우... -2.00%
삼성전기 +0.27%
한국전력 -0.8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실리콘웍스 +0.17%
서울반도체 -1.83%
휴젤 +3.92%
안랩 -3.50%
메디톡스 +0.3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5.30%
삼성전기 +3.26%
현대차 -2.65%
한화테크윈 +3.51%
한국항공우... +3.6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5.80%
나스미디어 +6.47%
게임빌 +6.14%
원익IPS 0.00%
파라다이스 -0.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