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추미애 "검찰 '수사쇼'…최순실 체포를", 박지원 "청와대 압수수색 수용을"

입력 2016-10-30 17:52:58 | 수정 2016-10-31 02:15:53 | 지면정보 2016-10-31 A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야권은 30일 최순실 씨의 즉각적인 신병확보와 청와대 압수수색을 검찰에 요구하며 공세를 이어갔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페이스북에서 “최씨가 입국할 때 검찰 수사관이 동행했다는 의혹이 있다”며 “검찰은 ‘수사쇼’를 하지 말고 최씨를 즉각 체포하라”고 말했다. 추 대표는 “과연 누구의 지시인가. 대통령이 은폐를 작심하지 않았다면 가능하지 않을 일”이라며 “오늘부로 분명히 한다.

또 “모든 은폐작업을 지휘하는 최고 부역 혐의자 우병우(청와대 민정수석)부터 즉각 해임·조사하고, 청와대는 압수수색에 응하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이 충고마저 거절하면 모든 정상세력과 국민과 함께 결단하겠다”고 경고했다.

추 대표는 “문제의 본질은 최순실이 조종했든 뭘 했든 헌법적 권한을 가진 대통령의 문제”라며 “최순실은 사교의 교주일 뿐, 그런 자에게 대통령이 현혹된 것은 대통령에게 부여된 권한과 책임을 헌납한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긴급 대책회의에서 “건강상의 이유로 출두를 연기해달라는 최씨 측 요구를 검찰이 받아들이는 것은 문제가 있다”며 “최씨가 검찰 보호 아래 시차적응도 하고 건강을 보살피게 하는 것이 진정한 수사 방법”이라고 검찰을 압박했다.

박 위원장은 청와대가 기밀유출을 이유로 사무실 압수수색을 거부하고 있는 것에 대해 “대통령이 지시해서 받아들이라”고 말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92.7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9% KG ETS +0.25%
두산엔진 +3.89% 상보 +2.31%
에이블씨엔... -1.02% 인트론바이... 0.00%
SK디앤디 -1.17% CMG제약 +3.70%
SK가스 +2.27% 에스엔유 -3.7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2.75%
엔씨소프트 +1.68%
아모레퍼시... -0.64%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4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1.50%
비아트론 +0.21%
코텍 +0.36%
대화제약 +1.81%
코미팜 +6.6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