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SS
문화

  주현미-소녀시대, 트로트 싱글 '짜라자짜' 발표

입력
2009-02-16 14:02:53
수정
2009-02-16 14:02:54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가수 주현미와 소녀시대 멤버 서현이 트로트 신곡 '짜라자짜'를 발표한다.

가요계 '신구'의 만남으로 이목을 끈 '짜라자짜'는 거미의 '친구라도 될걸 그랬어', sg워너비 '죄와 벌', 김종국의 '어제보다 오늘 더' 등을 작곡한 김도훈이 맡았다. 특히 '짜라자짜'는 경쾌한 트로트 리듬에 후렴구인 '짜라자짜짜짜'가 흥을 돋군다.

뮤직 비디오는 80년대 최고 하이틴 스타 임예진과 소녀시대의 유리가 함께 출연한다.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를 모티브로 해 과외 선생님을 두고 펼쳐지는 모녀 간의 삼각 관계를 코믹하게 그릴 예정이다.

주현미와 소녀시대 서현의 프로젝트 싱글 '짜라자짜'는 17일 오후 1시 엠넷닷컴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댓글쓰기 한국경제 전체기사보기

관련기사

텐아시아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기사구입문의 구독신청

우리나라의 갈등 확대에 가장 큰 책임이 있는 집단은.
투표하기 결과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더보기

한경+ 및 초판서비스 출시 안내

지식과 정보의 공유 SNACKER

EDM 5K RUN

오늘의 동영상

책이야기

더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