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엑스포츠뉴스 광주, 김한준 기자] 진정한 '괴물 루키'였다.


28일 오후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한 KIA 이의리는 6이닝 2안타 1볼넷 10탈삼진을 기록하며 데뷔 첫 승을 거뒀다.

1회부터 미소를 보이며 마운드에 오른 이의리는 한화 노시환부터 박정현까지 6타자 연속 삼진을 잡아내며 야구장을 찾은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KBO리그 최초 고졸 신인 선발 전원 탈삼진이라는 진기록에 한 명을 남겨뒀지만, 7회 박진태와 교체되며 총 투구수를 85개 기록했다.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미소를 보이며 마운드에 오른 선발 이의리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자신감이 가득한 투구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화려한 탈삼진쇼에도 무덤덤하게!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윌리엄스 감독에게 받는 축하 꽃다발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한 마음으로 축하하는 이의리의 첫 승!

'슈퍼루키' 이의리, '타이거즈의 왼손 에이스 계보를 이어간다' [김한준의 사이드앵글]



이의리 첫 승 기념구 공개!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