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오후 4시 JTBC 골프 앤 스포츠 '마이 히어로'서 조명
'아시아의 표범' 이회택의 축구 인생, 방송으로 만난다

한국 축구의 '원조 스트라이커' 이회택(75)의 축구 인생이 방송을 통해 재조명된다.

JTBC 골프 앤 스포츠는 1일 오후 4시 이회택의 이야기를 담은 '마이 히어로-1부, 아시아의 표범' 편을 방송한다고 밝혔다.

2002 국제축구연맹(FIFA) 한일월드컵의 주역 안정환이 백발의 노인이 된 '대선배' 이회택을 만나 그의 축구 인생을 함께 돌아본다.

167㎝의 작은 체구에 빠른 스피드를 앞세워 '아시아의 표범'이라 불린 이회택은 1960∼1970년대 한국 축구의 주축으로 활약했다.

'아시아의 표범' 이회택의 축구 인생, 방송으로 만난다

국가대표와 프로팀 감독, 축구협회 임원 등을 거치며 50년이 넘도록 한국 축구계에 몸을 담은 '전설'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회택의 전성기 시절의 경기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1967년 북한에 자극을 받은 중앙정보부가 이회택, 이세연, 서윤찬, 정병탁 등 내로라하는 선수들을 모아 만든 '한국 최강의 축구팀' 양지축구단에 관한 비화도 공개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