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제주, 측면 수비수 안현범과 재계약

프로축구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가 핵심 측면 수비수 안현범(27)과 재계약했다.

2015년 울산 현대에서 데뷔한 안현범은 2016년 제주로 이적해 주축으로 활약하며 영플레이어상을 받았다.

이듬해엔 제주의 K리그1 준우승에도 큰 힘을 보탰다.

2018∼2019년 아산 무궁화에서 군 복무하고 복귀해서는 강등의 아픔을 겪기도 했으나 지난해 K리그2 22경기에서 3골 1도움을 올려 제주의 우승을 이끌고 시즌 베스트 11로도 뽑힌 뒤 1부 무대 복귀를 앞뒀다.

2년 연속 팀의 부주장을 맡은 안현범은 "제주는 내게 또 다른 고향과 같다.

내게 믿음과 신뢰를 보내주는 구단과 코치진, 동료들이 있어 더욱 책임감을 느낀다"며 "이제 1부리그에 돌아온 만큼 더욱 모범을 보이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