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G 무승 탈출’ 아스널, 첼시에 3-1 승… 14위 안착


[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아스널이 길고 긴 7경기 무승 행진을 깼다.


아스널은 27(한국 시간)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5라운드에서 첼시를 3-1로 꺾었다. 이날 승리로 한 계단 상승한 14위에 안착했다.

홈팀 아스널은 3-4-3 포메이션을 꺼냈다. 최전방에 가브리엘 마르티넬리, 알렉상드르 라카제트, 에밀 스미스 로우가 섰다. 미드필더진은 부카요 사카, 모하메드 엘 네니, 그라니트 샤카, 엑토르 베예린이 구성했다. 스리백은 키어런 티어니, 빌라르, 롭 홀딩이 구축했고 골키퍼 장갑은 베른트 레노가 꼈다.

원정팀 첼시는 4-3-3 대형이다. 최전방에 티모 베르너, 타미 에이브러햄, 크리스티안 풀리시치가 섰고 미드필더진은 메이슨 마운트, 은골로 캉테, 마테오 코바치치가 나섰다. 수비진은 벤 칠웰, 티아고 실바, 커트 조우마, 리스 제임스가 구축했고, 골문은 에두아르 멘디가 지켰다.
‘7G 무승 탈출’ 아스널, 첼시에 3-1 승… 14위 안착


아스널은 전반 25분 전방 압박을 통해 볼을 탈취했고, 문전에서 결정적 기회를 잡았으나 스미스 로우가 헛발질을 했다. 전반 33분 티어니가 드리블 돌파 중 박스 안에서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었고, 키커로 나선 라카제트가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리드를 잡은 아스널의 환상적인 추가골이 터졌다. 전반 44분 자카가 프리킥 주자로 나섰고, 멘디가 손 쓸 수 없는 오른쪽 상단 구석으로 볼을 꽂았다.
‘7G 무승 탈출’ 아스널, 첼시에 3-1 승… 14위 안착


후반 이른 시간 아스널의 세 번째 골이 나왔다. 후반 11분 스미스 로우의 패스를 받은 사카가 박스 안에서 찍어 찬 볼이 골포스트를 맞고 골망을 갈랐다. 급해진 첼시는 공세를 퍼부었으나 마무리가 아쉬웠다. 슈팅이 조금씩 골대를 벗어났다.


후반 38분 도리어 멘디의 볼 처리 실수로 라카제트가 11 찬스를 잡았고, 멘디가 선방해 위기를 넘겼다. 이어진 코너킥 상황에서 엘 네니의 슈팅이 크로스바를 때렸다. 후반 40분이 돼서야 첼시의 첫 골이 터졌다. 오른쪽 박스 안에서 올린 오도이의 크로스를 에이브러햄이 툭 갖다 대 밀어 넣었다.

첼시는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킥을 얻었다. 그러나 조르지뉴의 킥을 레노가 막았다. 경기는 3-1 스코어를 유지한 채 끝났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