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수원FC, 수원 삼성 공격수 유주안 임대 영입

프로축구 K리그2 수원FC가 수원 삼성의 '젊은 공격수' 유주안(22)을 임대로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매탄고 출신으로 177㎝의 키에 70㎏의 체격조건을 갖춘 유주안은 2017년 수원 삼성을 통해 K리그에 데뷔해 이번 시즌까지 38경기 동안 4골 4도움을 기록한 공격수로 빠른 돌파와 동료와 연계플레이가 장점이다.

측면 날개와 전방 스트라이커를 모두 소화하는 유주안의 영입으로 수원FC는 안병준, 마사와 함께 공격 전술의 다양화를 꾀할 수 있게 됐다.

유주안은 "하루빨리 팀에 적응해 남은 시즌 동안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달 30일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유주안은 팀훈련에 합류해 선수들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