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력100 대구 거점 체력인증센터 개소

국민체육진흥공단은 대구광역시 수성구 대구육상센터 1층에 거점 국민체력인증센터를 열었다고 29일 밝혔다.

개소식은 지난 26일 열렸다.

공단은 과학적 체력측정과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인 국민체력100에 대한 전국적 수요 증가에 대응해 출장 체력측정이 가능한 지역별 직영 거점 센터를 순차적으로 오픈하고 있다.

거점 센터 개소는 지난해 9월 아산에 이어 대구가 두 번째다.

대구시가 무상으로 공간을 제공했으며 17명의 전문 인력이 상주한다.

국민체력100은 만 11세 이상 국민을 대상으로 개인별 체력 수준을 측정해 맞춤형 운동 처방과 체력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체력관리 서비스이다.

공단은 2019년 기준 전국 51개 국민체력인증센터를 운영 중이다.

올해는 전년 대비 25개소를 늘려 총 76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