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대전, 코로나19 극복 위해 성금·물품 기부

프로축구 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성금과 물품을 기부했다.

대전은 임직원과 선수단이 성금 3천만원과 마스크 5천개, 손 소독제 1천개를 사랑의열매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고 31일 밝혔다.

성금과 현물은 노약자, 저소득층 어린이 등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과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허정무 대전 이사장은 "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구단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힘을 모았다.

조속히 코로나19를 극복해 대전 시민, 축구 팬 여러분과 건강한 모습으로 경기장에서 뵐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황선홍 감독은 "축구를 통해 시민 여러분의 스트레스와 우울감을 날려버릴 수 있도록 시즌 개막까지 선수들과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