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스포츠영웅'에 엄홍길 대장

대한체육회는 지난 2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헌액식’을 열고 올해의 스포츠 영웅으로 엄홍길 대장(59·사진)을 선정했다. 1988년 히말라야 에베레스트를 등정하고 2000년 히말라야 8000m급 14좌를 완등한 엄 대장은 2004년 얄룽캉봉, 2007년 로체샤르에 올라 세계 최초로 16좌에 모두 올랐다.

체육회는 엄 대장의 도전 정신이 국민 모두에게 희망을 준 점을 높이 평가해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