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 크로아티아 (사진=방송캡처)

아르헨티나 크로아티아 (사진=방송캡처)



아르헨티나가 크로아티아에 완패하며 월드컵 조별예선 탈락 위기에 놓였다.

22일(한국시간) 크로아티아는 니즈니노보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D조 조별리그 아르헨티나와의 2차전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하며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아르헨티나는 1무 1패(승점 1)가 되면서 16강 진출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경기 초반부터 팽팽한 접전을 벌인 두 팀은 0-0으로 전반을 마무리했다.

이어진 후반 8분 크로아티아 레비치가 선제골을 기록하며 0-0 균형을 깼다.

크로아티아는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고 후반 35분 모드리치 추가골에 이어, 후반 45분 라키타치가 쐐기골을 터트리며 아르헨티나를 좌절하게 만들었다.

반면 메시는 끝내 무기력한 모습을 보이며 침묵했고 결국, 크로아티아에게 3-0 완패했다.

한편 아르헨티나의 16강 진출 여부는 오는 27일 열리는 나이지리와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 따라 결정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