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2 '옵티머스', 등판 발열안감 적용
코오롱 '아레스', 슬림한 사선 처리
아이더 '로메로', 후드 탈부착 가능
빈폴 아웃도어, 볼륨감있는 퀼팅라인
[Leisure&] 지금부터 한겨울까지…경량 다운재킷으로 가볍고 따뜻하게

경량 다운재킷은 등산객들 사이에 의류가 아닌 ‘장비’로 불린다. 그만큼 산행 때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이다. 가을 등산에는 외피로, 겨울 산행에는 내피로 입을 수 있다. 가볍고 활동성이 우수해 평상복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경량 다운재킷을 고를 때는 활동성을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한다. 배낭에 넣어 가는 경우가 많아 복원력과 수납성도 살펴봐야 한다. 경량 다운은 겉감 안에 거위털이나 오리털 충전재를 넣어 만들기 때문에 모직이나 모피와 달리 제품의 품질을 눈으로 확인하기 힘들다. 제품 태그를 꼼꼼하게 살펴보고 충전재를 확인하는 것도 중요하다. 올해는 가벼운 트레킹은 물론 평상복으로도 입을 수 있도록 스타일을 살리면서 기능성도 잃지 않은 슬림라인의 경량 다운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몽벨의 ‘1000FP 경량 다운 재킷’은 자연 방목으로 키운 100% 폴란드산 거위 털을 사용해 보온성이 뛰어나고 가벼운 것이 특징이다. 성인 주먹 2개 정도의 작은 사이즈로 압축할 수 있어 배낭에 수납하기 편하다. 움직임이 자유로운 사각 패턴을 활용해 활동성을 높였으며 직사각형의 디자인으로 슬림한 아웃도어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착용감이 뛰어나 헤비 다운이나 겨울용 재킷 속에 겹쳐 입어도 좋다는 설명이다. 색상은 남성용 카키·와인, 여성용 베이지·네이비 4가지이며 가격은 48만원이다.

K2의 ‘옵티머스(남성용)’와 ‘재즈(여성용)’는 후드 조끼와 슬림 다운재킷으로 구성돼 각각 단독으로 입거나, 겹쳐 입는 등 총 3가지 형태로 스타일링이 가능한 다운재킷이다. 최고급 구스 다운을 충전재로 사용했으며 등판에는 발열 안감을 적용해 보온성을 한층 강화했다. 특히 전체 충전재 중 거위털이 90% 이상으로 보다 가볍고 따뜻하면서도 풍성한 볼륨감을 느낄 수 있다. 신체구조를 고려한 절개 라인은 물론 어깨 뒤쪽 부분에 신축성이 우수한 소재를 접목시켜 활동성도 강화했다. 다운 재킷 안에 후드 조끼를 겹쳐 입으면 보온성이 배가돼 추운 날씨에도 무리없이 활동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경쾌한 느낌의 프린트 소재로 무광과 유광을 섞어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으며, 가슴 부분의 라인 프린트로 날렵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색상은 남성용 블루·올리브, 여성용 블랙·오렌지 등 4가지이며 가격은 24만9000원이다.

코오롱스포츠의 ‘아레스’는 3가지 컬러 블록으로 캐주얼한 느낌을 살린 제품이다. 구스다운 충전재와 후드 일체형 디자인으로 보온성을 강화했다. 점퍼 전체를 사선 퀼팅으로 처리해 슬림한 라인이 돋보인다. 가격은 남성용, 여성용 모두 28만원이다. 내피 겸용 경량 다운인 ‘발키리’는 헝가리산 거위털을 충전재로 사용해 보온성을 높였다. 일정한 간격으로 퀼팅을 적용해 점퍼의 형태가 흐트러지는 것을 막았다. 고어텍스 재킷의 내피로 장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가격은 24만9000원이다.
[Leisure&] 지금부터 한겨울까지…경량 다운재킷으로 가볍고 따뜻하게

빈폴 아웃도어의 경량다운은 거위 솜털과 깃털을 충전재로 넣어 가볍고 보온성이 우수한 방한 아이템이다. 입체 패턴으로 만들어 슬림한 몸매를 강조했고 착용감이 좋다. 볼륨감 있는 퀼팅 라인으로 활동적인 느낌을 살렸고 보온성도 높였다는 설명이다. 가격은 남성용 31만8000원, 여성용 39만8000원이다.

노스케이프의 ‘GARM GEN HI 경량 다운’은 프리미엄급 헝가리산 구스 다운을 충전재로 사용해 따뜻한 공기를 오랫동안 머금을 수 있다. 복원력이 뛰어나고 특수 초경량 소재를 사용해 무게는 줄이고 내구성은 높였다. 휴대용 주머니가 달려 있고, 평상복으로 입어도 좋다. 색상은 다크블루, 다크그린, 다크레드, 라임 등으로 나왔다. 가격은 10만9000원이다.

[Leisure&] 지금부터 한겨울까지…경량 다운재킷으로 가볍고 따뜻하게

아이더의 ‘로메로’ 다운 재킷은 부드러운 촉감의 원단을 사용해 착용감이 뛰어나며 최상급의 구스 다운 충전재를 넣어 보온성이 탁월하다는 설명이다. 별도의 주머니가 있어 재킷을 작게 접어 휴대하기 편리하다. 고급스러우면서 안정적인 배색으로 세련된 연출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남성용은 옆구리 부분에 배색을 넣어 날씬해 보이는 효과가 있으며 여성용은 세련된 라인으로 스타일리시함을 강조했다. 후드는 탈부착이 가능해 취향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남성용은 다크오렌지·블루·카키, 여성용은 키위·브라운·살사 등이다. 가격은 남성용은 23만원, 여성용은 22만원이다.

한편 더러워진 다운 재킷은 중성세제에 물로 손세탁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드라이클리닝 때 사용되는 솔벤트는 다운재킷 속 거위털의 유지분까지 함께 세탁시켜 다운재킷의 수명을 단축시킨다.

최만수 기자 beb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