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사지중에서 "발끝 오르막라이"가 있다.

발가락쪽이 뒤꿈치쪽보다 높고 볼도 높은 곳에 있는 "사이드힐" 상황이다.

이 경우에는 첫째 체중을 가능하면 발가락쪽에 싣도록 노력해야 한다.

그래야 몸의 균형을 유지하며 스윙할때 뒤로 거꾸러지는 것을 막을수 있다.

둘째 그립은 내려잡는다.

볼이 평평한 라이에 있을 때보다 가까이 위치하게 되므로 그만큼 샤프트도 짧게 해야 하는 것. 셋째 풀스윙은 피한다.

컨트롤샷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백스윙은 스리쿼터(4분의3)이상 하지 말아야 한다.

넷째 평지에서보다 한 두 클럽 긴 것을 고른다.

그립도 내려잡고 스윙도 작아진데 대한 보상차원이다.

예컨대 평지에서 6번아이언거리라면 이 상황에서는 4번아이언을 잡는 식이다.

마지막으로 목표보다 조금 오른쪽을 겨냥하는 것이 좋다.

이런 상황에서는 볼이 경사를 따라 왼쪽으로 가려는 성질이 있기 때문이다.

김경수 기자 ksm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