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강수연(55)씨가 5일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후송됐다.

소방 등에 따르면 강씨는 이날 오후 강남 지역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CPR을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2보] 영화배우 강수연, 심정지 상태로 병원 이송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