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룸 옆집 침입해 귀금속 훔치고 이웃 폭행 40대 검거

경남 마산중부경찰서는 자신이 사는 원룸 옆집에 침입해 귀금속 등을 훔치고 이웃을 때린 혐의(강도 등)로 A(40대)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2일 낮 12시 30분께 창원시 마산합포구 자신의 원룸 옆집에 침입해 귀금속을 훔치고 귀가하던 이웃 B(70대)씨 목을 조르고 현금 7만5천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잠기지 않은 B씨 원룸 창문을 통해 침입했고, 얼굴 등을 숨기려고 범행 당시 모자와 마스크, 장갑 등을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종전과가 있는 A씨는 인근 PC방에서 게임을 하다 범행 6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A씨가 범행을 모두 시인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귀금속 등 훔친 물건을 압수했고,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해 여죄를 수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