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車 미래가 한눈에…대구 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개막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21(DIFA 2021)이 21일 대구 엑스코에서 개막했다.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왼쪽 두 번째), 권영진 대구시장(왼쪽 세 번째) 등 관계자들이 전기차 신제품을 관람하고 있다. 이번 엑스포에는 6개국 161개 회사가 1000개 부스 규모로 참가했다. 완성차업체로는 현대·기아차, 지프, 로터스, 벤츠 등이 참여해 전기차와 수소차 전략 등을 소개했다. 삼성SDI, SK이노베이션, SNT모티브 등 부품 기업들도 관련 기술을 선보였다. 이번 엑스포는 오는 24일까지 나흘간 열린다.

대구시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