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앤장 법률사무소,'AI, 비즈니스와 法을 만나다' 웨비나 연다


김앤장 법률사무소가 27일 오후 3시 'AI, 비즈니스와 법을 만나다'를 주제로 웨비나를 연다.

이번 웨비나는 정부부처와 학계·산업계 전문가들이 모여 인공지능(AI) 분야의 법적·정책적 이슈들을 짚어보고 실무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웨비나에서는 △국내 및 해외 주요 AI 제도·정책 동향 및 현안 △AI서비스 관련 고려해야 하는 법적 이슈 △산업 육성과 이용자 보호를 도모하기 위한 합리적이고 실행 가능한 규제 및 정책 방향 등을 주제로 토론이 진행된다.

김경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공지능기반정책과 과장과 고학수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교수, 김용대 서울대 통계학과 및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 교수, 김영훈 아마존 웹서비스 실장 등이 패널로 참여한다.

웨비나 진행을 맡은 박마리 김앤장 변호사(사법연수원 36기)는 "정부와 학계, 산업계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하는 만큼 급변하는 AI 규제 및 정책에 대한 통찰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AI 분야 규제 및 정책에 대한 궁금증이 해소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안효주 기자 j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