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60대, AZ 백신 1차 접종 8일 만에 사망 '인과성 조사'

광주에서 60대가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받은 지 8일 만에 숨져 백신 접종과의 인과성을 조사한다.

28일 광주 북부경찰서와 북구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30분께 자택에서 쓰러진 60대 A씨가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오후 7시 5분께 사망했다.

A씨는 고혈압과 당뇨 외 특별한 지병은 없던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19일 AZ 백신 1차 접종을 받은 A씨는 메스꺼움과 구토 증상에 지난 23일과 26일 2곳 병원에서 진료를 받았으나 '이상 없음' 진단을 받았다.

가족들은 사망에 이를만한 지병이 없던 A씨가 갑자기 사망하자, 보건 당국에 코로나19 백신 이상 반응 신고 의사를 밝혔다.

경찰은 오는 29일 A씨에 대한 부검을 진행해 사망원인을 규명하고, 광주시는 중증이상반응 피해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