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양돈장 화재로 돈사 4개동 전소(종합)

제주에 있는 한 양돈장에서 불이 나 돈사 4개 동이 모두 탔다.

20일 오전 8시 14분께 제주시 애월읍 고성리에 있는 한 양돈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불은 화재 신고 2시간여 만인 오전 10시 27분께 모두 꺼졌지만, 돈사 4개 동(총면적 2천475㎡)이 전소됐다.

다행히 이 화재로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양돈장에는 총 7개 동 돈사에서 돼지 490여 마리를 사육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서부소방서는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액을 파악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