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오후 4시 40분께 경기 평택시 진위면의 한 교량 토목 공사현장에서 3t 무게의 철제 거푸집이 옆으로 넘어지면서 근처에 있던 50대 작업자 A씨가 깔렸다.

평택 공사장서 철제 거푸집 넘어져…작업자 1명 사망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을 거뒀다.

경찰 관계자는 "거푸집이 쓰러진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사고 당시 현장에서 안전수칙이 제대로 지켜졌는지 등을 살펴볼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