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고 고3 확진자 관련 진단검사 전원 '음성'

제주도는 14일 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제주 1193∼1197번)이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제주 코로나19 5명 추가 확진…누적 1천197명

현재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1천197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확진된 5명 중 4명은 제주지역 확진자의 접촉자이고, 나머지 1명은 코로나19 증상 발현으로 자발적으로 진단검사를 받은 뒤 확진된 사례다.

도는 확진자들을 격리 입원 조치하는 한편 진술과 신용카드 사용 내역,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현장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한편, 지난 주말 대기고 3학년 재학생 확진과 관련해 총 181명에 대한 검사가 진행됐으면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

같은 반 학생과 교사 등 31명은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중이다.

이날 오후 5시 현재 제주에서 격리 중 확진자는 112명(서대문구 확진자 포함), 격리 해제자는 1천86명(사망 1명, 이관 2명 포함)이다.

도내 가용병상은 231병상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