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유·초·중·고·특수학교장 원격회의
부산교육청 방역수칙 준수 지시…"사모임·동아리 활동 자제"

부산시교육청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14일 학교와 교육행정기관에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지시했다.

시교육청은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학생과 교직원 모두 학교 안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라고 강조했다.

학교 현장에서 자가 진단 조사 시 발열뿐만 아니라 오한, 몸살 등 그 밖의 의심 증상도 철저히 체크하고, 학생과 교직원 모두 학교 안팎에서 사모임·동아리 활동을 자제하도록 했다.

또 학교 식당 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급식 시 거리두기와 지정좌석제를 이행하도록 당부했다.

시교육청은 16일 오후 2시 30분 모든 유·초·중·고·특수학교장(평생교육시설 포함)을 대상으로 원격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강조한다.

김석준 교육감은 "그동안 코로나19를 헤쳐온 경험을 볼 때 긴장을 늦추지 않고, 개인위생과 교내 기본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학생, 학부모에게 자가 진단 참여와 유증상 시 등교 금지, 조기 검사를 독려해 학교 내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