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 선관위서 당선증 수령…오후 업무 인수인계·예방접종센터 방문
박형준 충렬사 참배로 업무 시작…"부산 자존심 지키겠다"

4·7 보궐선거로 당선된 박형준 부산시장이 8일 부산 동래 충렬사 참배로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박 시장은 첫 공식 일정으로 이날 오전 8시 30분 충렬사에 입장해 참배했다.

하태경 국민의힘 부산시당위원장을 비롯해 김희곤, 정동만, 이주환 등 지역 국회의원이 참배에 동행했다.

참배 후 박 시장은 방명록에 "부산의 나라 사랑, 역사적 긍지와 자존심을 지키고 계승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남겼다.

박형준 충렬사 참배로 업무 시작…"부산 자존심 지키겠다"

박 시장은 오전 11시 부산 선거관리위원회에서 당선증을 교부받는다.

오후 1시 20분 부산시청 집무실에서 인수인계서에 서명하고 곧바로 업무보고를 받고 당면 현안 등을 결재할 예정이다.

부산시장으로서 첫 현장 방문지는 백신예방접종센터다.

박 시장은 오후 4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백신 접종이 이뤄지는 부산시민공원 시민사랑채를 방문해 접종 상황을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