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교직원 58명 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격리 중
천안서 초등생 자매 포함 일가족 4명 확진…학교 원격수업 전환

충남 천안에서 초등학생 2명을 포함한 일가족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5일 시에 따르면 세종시 거주 자매인 A초등학교 학생 2명(천안 1032∼1033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의 부모(천안 1031번)와 할머니(천안 1034번)도 확진됐다.

자녀가 다니는 학교 측은 학생 29명의 등교를 중단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이 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 58명은 모두 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격리 중이다.

시 방역당국은 확진 일가족의 감염경로와 최근 접촉자 등을 역학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